궁금해서 그러는데요. 진짜 바쁜게 아니고 아내가 일부러 시댁 만나기 싫어서 일하는 거래요?

노래 들어주는 사람이 없어서 힘빠졌오ㅠ


남자가 병신새끼. 저같으면 니닮은 애라 그래 나도 정떨어지려고 한다 하면서 버리고오겠어요 이혼하자 그러면 막상 애놓고 갈까봐 겁먹을인간들임


아근데 손 ㅈㄴ이쁘다 학학.. 난 저렇게 손 예쁜남자가 좋더라 맨날 손잡고 메니큐어도 발라줘야지 그리고 손장난도 치고 내얼굴도 감싸주겠지..휴 생각만해도 정말 이미 결혼했다.이상 망상끝-


애휴 뻔뻔하다 나같으면 내가 먼저 미안해서라도 고마워서라도 월세보탠다한다. 정 사정이 어려우면 미안하다고 진심으로 말하고 내가 보텔수있는거라도 최대한 보탤텐데.. 완전 뻔뻔한새끼네이거 ㅋㅋㅋ


피해자가 말을바꿨다는거야??


진짜 운명인거같음ㅋㅋㅋ신기해


초딩이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태연팬들 느그 부모나 가족이 꼭 저 상황 겪길~


저도 택배인 가족 정모생각해본적있는데..ㅋㅋ 똥짐..까대기..이런 말들을 일상적으로 들어온 우리로썬 정말 감사한 글이네요..^^ 전 수학과외선생님입니다. 근데 택배하는 사람이랑 결혼했다고 저런취급받는건 억울하네요..나름 서울에서 대학나오고 잘 살고 있는데..결혼한사람이 택배인이라고..저런취급까지..대학 안나왔냐니.. 삶의 방향이 다른것이겠지요? ^^ 그저 미개한 이도 있다고 생각하고 흘려들어봅니다~^^


-------------- ㅂㅁㄱ ----------------


호구 인증!!


글 안쓰는데 써볼게요. 외동 달이면 괜찮은데 외동 아들이면 아마 엄마입장에서 외로우실 것 같아요. 이모할머니께서 아들 하나만 계신데 그분 성격인지 아들이다보니 그런건지 연락도 안하고 잘 안챙겨서 저희 부모님이 더 친어머니처럼 모셔요. 그거보면 안타깝더라고요. 딸이라도 있었으면 오빠나 남동생에게 엄마 좀 챙기라고 잔소리라도 했을텐데 그럴 사람도 없고요. 이모 할아버지 돌아가시고 혼자 사시니 더 그런 것 같아요.